정의기억재단

보도자료

보도자료

언론보도

171214]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 김학순. 김복동 할머니 등 성평등 유산의 벽(Gender Justice Legacy) …

본문

171213_%ec%a0%95%eb%8c%80%ed%98%91-%ec%a0%95%ec%9d%98%ea%b8%b0%ec%96%b5%ec%9e%ac%eb%8b%a8_%ec%84%b1%ed%8f%89%eb%93%b1-%ec%9c%a0%ec%82%b0%ec%9d%98-%eb%b2%bd-%ec%84%a0%ec%a0%95-pdf_page_1171213_%ec%a0%95%eb%8c%80%ed%98%91-%ec%a0%95%ec%9d%98%ea%b8%b0%ec%96%b5%ec%9e%ac%eb%8b%a8_%ec%84%b1%ed%8f%89%eb%93%b1-%ec%9c%a0%ec%82%b0%ec%9d%98-%eb%b2%bd-%ec%84%a0%ec%a0%95-pdf_page_2171213_%ec%a0%95%eb%8c%80%ed%98%91-%ec%a0%95%ec%9d%98%ea%b8%b0%ec%96%b5%ec%9e%ac%eb%8b%a8_%ec%84%b1%ed%8f%89%eb%93%b1-%ec%9c%a0%ec%82%b0%ec%9d%98-%eb%b2%bd-%ec%84%a0%ec%a0%95-pdf_page_3171213_%ec%a0%95%eb%8c%80%ed%98%91-%ec%a0%95%ec%9d%98%ea%b8%b0%ec%96%b5%ec%9e%ac%eb%8b%a8_%ec%84%b1%ed%8f%89%eb%93%b1-%ec%9c%a0%ec%82%b0%ec%9d%98-%eb%b2%bd-%ec%84%a0%ec%a0%95-pdf_page_4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 김학순, 김복동 할머니 등
성평등 유산의 벽 (Gender Justice Legacy Wall) 에 선정

- 로마규정채택 20주년 및 국제형사재판소 설립 15주년을 맞아 전시 성폭력범죄의 피해여성지원 및 여성인권 옹호활동을 위해 2004년 설립된 국제여성인권단체인 Women's Initiative for Gender Justice, 전 세계에서 전시성폭력 철폐 및 성평등 정의실현을 통한 여성인권옹호활동을 벌인 151명(처)의 개인.단체 선정
- 성평등 유산의 벽, 2017년 12월 4일 ~ 14일 뉴욕에서 진행중인 제16차 국제형사재판소 당사국 총회에서 발표하고, 2018년 국제형사재판소의 새로운 건물 내 설치 예정

...

1. 정론 보도를 위해 노력하는 귀 언론사의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2.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와 정의기억재단은 지난 11월 28일 정대협과 함께 김학순, 김복동, 강일출, 이옥선, 문필기 할머니께서 국제형사재판소에 전시될 성평등 유산의 벽 (Gender Justice Legacy Wall)에 선정되었다는 소식을 국제여성인권단체인 Women's Initiative for Gender Justice로부터 전달받았습니다.

3. Women's Initiative for Gender Justice가 기획한 유산의 벽은 지난 1998년 7월 17일 집단살해죄, 비인도적인 범죄, 전쟁범죄, 침략범죄 등을 처벌대상으로 규정한 로마규정 채택 20주년과 로마규정을 근거로 2002년 7월 1일 설립된 국제형사재판소 설립 15주년을 맞아 2018년 새롭게 들어서는 국제형사재판소 건물에 기증되어 설치될 예정입니다.

4. 국제형사재판소에서 조사중인 국가의 전시 성폭력 피해자들, 특히 우간다, 콩코, 수단, 중앙 아프리카공화국, 케냐, 리비아 및 키르키즈스탄에서 성평등 정의 실현을 위한 활동을 진행중인 Women's Initiative for Gender Justice는 ‘지난 125년 동안 여성인권과 전시성폭력 철폐를 위한 노력해 온 이들의 업적을 기억하고 계승’하고자 일본군성노예제 피해자 강일출, 김학순, 이옥선, 문필기, 김복동 할머니와 지원단체인 정대협을 포함하여 영화배우 안젤리나 졸리, 전 유엔 여성폭력 특별 보고관 라쉬다 만주, 전 유엔 인권최고대표 나비 필레이 등을 포함한 151명(처)의 개인 및 단체를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5. 정대협과 정의기억재단은 Women's Initiative for Gender Justice의 이번 결정에 고마움을 표합니다. 이번 결정은 유산의 벽에 이름이 함께 오르지 못했으나 지난 27년동안 한결같이 일본정부의 전쟁범죄 인정, 공식사죄 및 법적책임 이행을 요구하며 국내 뿐 아니라 전 세계에서 일본군성노예제 범죄의 진상을 알리고 더 나아가 이 땅에서 전시 성폭력의 피해를 종식시키기 위해 활동해 온 모든 일본군성노예제 피해자들의 활동을 국제사회가 인정하고 존중한 당연한 결과라고 생각합니다.

6. 그럼에도 불구하고 피해자들을 배제한 채 한.일 양 정부간 졸속적인 논의로 2015년 12월 28일 발표된 굴욕적이고 부당한 한일합의는 새로운 정부가 출범하였음에도 여전히 유지되고 있는 지금의 상황에 다시 한 번 분노합니다.

7. 정대협과 정의기억재단은 한국정부가 하루빨리 2015한일합의의 과정과 내용에 대한 TF검증을 마무리 짓고 정부 출범당시 약속했던 2015한일합의 무효화를 이행하여 72년이 넘는 세월동안 짓밟힌 일본군성노예제 피해자들의 명예와 인권회복을 이룰 것을 촉구합니다. 또한 우리는 유엔을 비롯한 국제사회가 인정하고 있는 제2차 세계대전 중 20여만명의 여성들을 상대로 저지른 반인도적인 전쟁범죄인 일본군성노예제의 범죄사실을 일본정부가 인정하고 그에 따른 공식사죄와 법적책임을 이행하여 국제사회의 책임 있는 일원으로서의 역할을 성실히 이행할 것을 촉구합니다.

* 붙임 : 성평등 유산의 벽 선정자 명단 및 이미지 등 첨부. 끝.
** 관련링크 : http://4genderjustice.org/gender-justice-legacy-wall/

 

페이지정보

정의기억재단 17-12-13 15:55
조회 340 댓글 0

첨부파일

error: Content is protected !!